울산통증의학과 무건을 들다가 삐끗했어요

 

평소 하지 않던 운동을 과도하게 하거나 무거운 물건을 들다가 혹은 높은 곳의 물건을 내리다가 비정상적인 자세를 유지해 외부에서 비교적 가벼운 충격을 받았을 때 근육이 놀라면서 급성요추염좌가 찾아올 수 있어요. 특히 직장인이나 주부들의 경우 비정상적 자세를 장시간 유지하게 되면서 신경이 눌려 갑작스럽게 근육이 놀라면서 걸릴 수 있데요. 이렇게 인대 손상뿐만 아니라 근육의 비정상적 수축때문에 허리 통증을 유발하는 건데요. 시간이 지나면 서서히 약해지는 게 있어 환자 스스로 완치되었다고 생각하는 경우가 많다고 해요. 하지만 이후에도 이어지는 상황에는 허리디스크 등 다른 질환으로 진행될 가능성도 있으니 유의해야 합니다.

 

 

관절을 이루는 뼈들을 연결해주는 게 인대인데요. 관절이 일정범위 내에서 움직이도록 제한하는 섬유조직이에요. 그런데 일정 범위를 벗어나면 인대가 다치게 됩니다. 이를 염좌라고 한데요. 염좌는 요추, 골반, 발목, 발부위, 손목과 손, 무릎 등에 발생할 수 있다는 거예요.

급성의 경우 요추 부위의 뼈와 뼈를 이어주는 섬유조직인 인대가 손상되어 통증이 생기는 상태인데요. 요추염좌는 인대만 손상되었다기 보다 동시에 근육 수축이 일어난 거예요. 통증의 양상이나 원인에 따라 다르겠지만 넘어졌을 때, 무거운 물건을 들다가 삐끗했을 때, 교통사고를 당했을 때 생기는 허리통증의 경우 급성이라고 부른다고 해요. 통증이 불규칙적이고 자주 재발할 수 있으며 오래 지속될 경우에는 만성이라고 부르죠.

 

 

주요 증상을 살펴보자면 허리에 심한 통증과 근육이 굳는 느낌이 든다고 합니다. 아픔으로 인해 옆으로 휘는 자세를 취하게 만들고 골반도 뻣뻣하고 뻐근하게 변한다고 해요. 요추부위를 누르면 압박감이 느껴지고 주위조직이 반사적으로 수축함에 따라 근육의 강직과 운동성에 제한이 올 수 있어요.

그렇다면 허리디스크와 어떻게 구분할 수 있을까요? 염좌는 3주 정도면 자연 치유될 때가 많아 정확한 진단 후 치료를 받아야 하고 디스크는 바닥에 똑바로 누운 상태에서 다리를 들어올리기 힘들고 아파해요. 다리를 타고 내려오는 아픔도 무시할 수 없다고 합니다.

 

 

울산통증의학과에서는 치료를 위해 우선적으로 휴식을 권장하고 있어요. 한달 정도 치료를 받으면 대부분 좋아지지만 심하다고 느낀다면 주사치료가 있어요. 인대강화주사, 신경차단술 등이 대표적이에요.

인대강화주사는 손상된 인대에 주요 증식제를 이용해 주변 조직들을 재생, 증식시키는 효과를 갖고 있어요.

신경차단술은 척추뼈 사이 공간을 통해 문제가 되는 신경 바로 근처에 주사하는 방식으로 염증을 가라앉히고 조직과 신경이 달라붙어 생기는 통증을 방지한다고 해요.

 

 

이런 방법 외에도 예방하거나 응급으로 처지할 수 있는 것들이 있는데요. 울산통증의학과에서 몇가지 알려드리겠습니다. 1. 냉찜질 : 방치하면 척추질환으로 악화될 수 있기 때문에 대처를 잘 해주셔야 해요. 먼저 냉찜질로 응급처지를 해주는 겁니다. 일시적으로 혈관을 수축시켜 붓기를 줄여주는 효과가 있다고 해요. 우리 인체의 경우 온도가 떨어지면 유지하려고 혈액순환이 활발해지는데 이때 산소량과 영양공급이 늘어나면서 손상된 조직이 회복되어요. 온찜질은 내부 출혈 및 부종을 악화시킬 수 있어 염좌 발생 2~3일 후에 하는 게 좋다고 하네요.

2. 휴식 : 이완된 상태에서 휴식을 취하는 게 중요하다고 합니다. 특히 침대에 누워 안정을 취할 경우 완화가 되고 근육과 인대의 추가적인 손상을 막는다고 해요. 증세에 따라 하루, 이틀 정도는 충분히 쉬어 주는 것이 좋고 악화될 수 있는 가능성을 줄여준다고 하네요. 너무 푹신한 곳보다는 적당히 단단한 매트리스가 좋다고 해요.

3. 소염진통제 : 이는 단순한 약으로만 생각해 복용을 꺼리기는 분들도 있을 거예요. 하지만 통증 경감과 함께 염증이 완화되기도 한데요. 다만 자가진단에 의해서 복용하기 보다 상담 후 복용이 알맞다고 해요.

4. 사우나 자제하기 : 가라앉는 느낌이 든다고 해도 뻐근함이 느껴진다면 주의해야 하는 부분이에요. 특히 사우나나 뜨거운 찜질도 완벽하게 나을 때까지는 자제해야 한데요. 또한 어느정도 가라앉고 있다라고 하더라도 무리한 운동이나 스트레칭은 재발할 수 있어 피해주는 게 좋다고 합니다.

 

 

울산통증의학과에서는 꾸준한 운동이 최고의 예방법이라고 합니다. 하지만 허리에 무리가 갈 수 있는 행동은 금물이며 체온을 따뜻하게 유지해주세요. 일반적으로 이 경우 7일 내로 가라앉는 게 보통이래요. 하지만 제때 치료하지 않거나 조치가 바르게 진행되지 않았다면 악화될 수 있으니 조심해야 겠어요.

혹은 일주일 만에 증세가 감소된 것 같지 않았다면 병원에 가는 게 적합합니다. 미리미리 운동과 스트레칭으로 예방하는 것도 잊지 마시구요.

 

전화번호 : 052-707-9131
울산시 남구 삼산로 273, 4층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울산광역시 남구 삼산동 | 화인통증의학과 울산점
도움말 Daum 지도

Leave a Comment


to Top